中 샤오미 '미9' 韓 프리미엄폰 시장 첫 공략…"롯데하이마트서 판다"
中 샤오미 '미9' 韓 프리미엄폰 시장 첫 공략…"롯데하이마트서 판다"
  • 뉴스1
  • 승인 2019.06.14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샤오미가 국내에 처음으로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미9을 오는 24일 출시한다. © 뉴스1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중국 샤오미가 국내에 처음으로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미9(Mi 9)을 오는 24일 출시한다. 샤오미가 국내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 도전장을 내민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샤오미의 국내 총판 지모비코리아는 1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아남타워빌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날부터 롯데하이마트를 통해 예약판매를 진행해 24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출고가는 6기가바이트(GB) 램(RAM)과 64GB의 저장공간을 갖춘 모델이 59만9000원, 128GB 모델은 64만9000원이다. 여기에 20와트(W) 무선충전기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미9은 퀄컴의 최신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인 스냅드래곤855가 장착됐다. 지모비코리아는 스냅드래곤855가 7나노 공정을 적용해 최대 2.84기가헤르츠(GHz) 클럭으로 이전 세대와 비교해 성능면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고 설명했다.

디스플레이는 19.5:9 비율의 삼성 아몰레드 디스플레이가 장착됐고, 크기는 16.23cm(6.39인치)다. 디스플레이 하단에는 더 발전된 지문 인식 센서가 장착돼 이전 샤오미 제품보다 25% 빠른 인식 속도를 보인다. 하단 베젤은 3.6mm로 최소화했다.

뒷면은 최상의 그립감을 위해 곡선형 디자인을 채택했다. 아울러 기존 제품보다 발전된 후면 색처리 기술로 무지갯빛의 홀로그래픽이 돋보이는 스타일리시한 후면이 완성됐다는 평가다.

미9은 인공지능(AI) 트리플카메라를 처음으로 장착했다. 화소수는 Δ4800만화소 메인 카메라 Δ1600만화소 초광각 카메라 Δ1200만화소 망원 카메라로 돼있다.

지모비코리아는 "향상된 야간모드와 이전 샤오미 플래그십에서 처음 선보였던 960fps 비디오 촬영 이외에도 미9에는 새로운 사진 모드가 탑재됐다"며 "슈퍼문 모드를 이용하면 번거로운 삼각대가 없이도 선명한 달의 모습을 촬영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배터리 용량은 3300밀리암페어(mAh)다. 27W의 유선 충전을 기준으로 30분에 70%, 1시간에 100% 충전할 수 있다.

정승희 지모비코리아 대표는 "미9은 롯데하이마트에서만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판매된다"며 "소비자들이 조금 더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하이마트와 함께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