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해체와 대표회장 구속 촉구’ 청와대 국민청원 등장
‘한기총 해체와 대표회장 구속 촉구’ 청와대 국민청원 등장
  • 크리스챤월드리뷰
  • 승인 2019.12.31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현재 20만명 넘어서며 정부의 답변 의무 요건 충족

한기총 해체와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를 구속해 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등장, 청원 시작 5일 만에 20만 명을 넘어서며 관계 당국의 답변 의무 요건을 충족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26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한기총 해체와 대표회장 구속을 촉구하는 청원글이 올라왔다. 해당 청원은 아이디 ‘naver-***’라는 청원인이 올린 것으로, 한기총이 법인 정관 설립 목적과 사업 등을 조사해 위반했다면 해체할 것과, 사법당국에서 조사 중인 사건을 조속하게 처리해 전광훈 대표회장을 구속해 줄 것을 청원한다는 내용이다.

청원인은 해당 청원사유에서 “작금의 한기총은 정관에 명시된 설립목적과 사업 등을 위반하며 불법이 난무하는 단체”라며 “특히 대표회장 전00목사를 중심으로 종교와 정치는 분리된다는 헌법제 20조 제2항을 위반하고 있지만 관계당국은 종교단체라는 이유만으로 설립목적과 위반된 사항들을 간과하고 있는데, 이는 허가단체의 직무유기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단법인을 허가한 관계당국은 지금이라도 철저하게 한기총에 대해 조사를 해 정관에 명시된 설립목적과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지 모두가 납득할 수 있도록 밝혀 문제가 있다면 사단법인을 해체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청원인은 또 전광훈 대표회장에 대해서도 “최근 대표회장 전00목사는 대한민국 정치에 개입하면서 ‘앞으로 10년동안 대한민국은 전00목사 중심으로 돌아간다’, ‘하나님 꼼짝마 하나님 까불면 나한테 죽어’라고 발언했다”는 점을 지적하며 “이러한 한기총 전00 대표회장의 발언은 기독교의 근간을 무너뜨리는 신성모독, 반종교적 망언이다”고 규정했다. 더불어 “한기총 대표회장 전 목사는 목회자로서는 해서는 안될 언행을 서슴없이 자행하고 있고, 종로경찰서에서는 내란선동으로 고소되어 출석을 요구하고 있지만 공개적으로 조사받지 않겠다는 언행으로 공권력에 도전하고 있다”는 내용도 덧붙였다. 

그러면서 한기총에 대해서는 “관계당국은 사단법인 한기총 설립목적과 사업등에 대해 철저하게 조사해 문제가 있다면 법인을 해산시킬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고, 전 대표회장에 대해서도 “현재 사법당국에서 조사 중인 사건을 조속하게 처리해 구속해 주실 것을 청원한다”고 요구했다.

청원인은 아울러 “특히 한기총은 한국교회로부터 수제의연금을 모금해 그 용도에 맞게 사용하지 않은 것이 경찰조사를 통해 드러나 전 대표회장 사무총장 등 5명이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된 상태에 있다”는 점을 주지하며, “이 또한 한 점 의혹없이 밝혀야 할 것”이라고 수사를 촉구했다.  

청원인은 끝으로 대통령을 향해 “대한민국 정부에서 한기총을 종교법인인 사단법인으로 설립하도록 허가해 주었으나 반국가, 반사회, 반종교 단체가 된 한기총은 더 이상 대한민국에서 존재해서는 안된다”고 거듭 부연하며 “한기총을 철저하게 조사해 위법사항이 있다면 폐쇄하여 헌법 수호자로서 헌법제 20조 2항을 구현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한편, 청와대 국민청원은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국민과 직접적으로 소통한다는 문재인 정부의 국정철학에 따라 마련된 것으로, 30일 동안 20만 명 이상의 동의가 모일 경우에는 장관과 수석비서관을 포함한 정부 관계자의 공식 답변을 30일 이내에 들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26일 올라온 ‘한기총 해체 청원’은 5일 지난 31일 현재 청원동의가 202,570명에 이르며 정부의 답변 요건을 충족하며 공식적인 답변을 기다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