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백신 5만8500명분 26일 인천공항 도착
화이자 백신 5만8500명분 26일 인천공항 도착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1.02.25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에서 대한항공 항공기가 이륙하고 있다. /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인천공항=뉴스1)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동 구매·배분을 위한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이하 코백스)를 통해 확보한 5만8500명분의 화이자 백신이 26일 낮 12시10분에 한국에 도착한다.

25일 방역당국 등에 따르면 대한항공 화물전용 여객기가 네덜란드에서 화이자 백신을 싣고 오기 위해 이날 오전 11시 16분쯤 인천공항을 떠났다.

대한항공 KE9925편은 네덜란드 스히폴공항에 도착한 뒤 화이자 백신 5만8500명분을 싣고 인천국제공항으로 출발한다.

인천공항에는 26일 낮 12시 10분쯤 도착할 예정이다.

백신 수송을 위해 특수 온도조절 컨네이너가 사용된다. 화이자 백신은 초저온 상태를 유지해야하기 때문이다.

화이자 백신은 26일 도착 후 5개 예방접종센터로 1차 배송된다. 오는 3월 8일부터 예방접종센터에서 자체 접종기관(82개기관)으로 배송하게 된다.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예방접종센터별 물량은 중앙예방접종센터인 국립중앙의료원으로 6만4400도스, Δ순천향대 천안병원 1만6400도스 Δ양산 부산대병원 1만9900도스 ▲조선대병원 1만500도스(이상 권역접종센터), 계명대 대구 동산병원(지역접종센터) 5900도스가 각각 배송된다.

1주차(오는 27일 이후)에는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이 진행되며, 권역 및 지역예방접종센터 의료진에 대한 참관 및 교육을 진행한다.

2주차(오는 3월3일 이후)에 권역예방접종센터로 확대 시행되며, 해당 권역 내 자체 접종 의료기관 의료진에 대한 참관 교육을 실시한다.

접종 첫날인 27일에는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국립중앙의료원 종사자 199명과 수도권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01명이 예방 접종 받을 예정이다. 그 이후 자체 접종 의료기관에 백신을 배송해 백신의 보관기간 내 의료기관 별 계획에 따라 접종을 진행한다.

25일 기준 화이자 백신의 접종 대상의 동의율은 95.8%로 5만4498명이 접종에 동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