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6용퇴론 충돌' 윤호중·박지현, 선거 우려에 갈등 봉합 수순
'86용퇴론 충돌' 윤호중·박지현, 선거 우려에 갈등 봉합 수순
  • 윤다혜 기자
  • 승인 2022.05.27 0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현(왼쪽),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정균형과 민생안정을 위한 선거대책위원회 합동회의에서 어두운 표정을 보이고 있다. (공동취재) 2022.5.25/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 '86용퇴론' 등 당 쇄신안을 놓고 정면 충돌했던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거대책위원장과 박지현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의 갈등이 봉합 수순에 들어갔다. 두 위원장의 대립이 6·1 지방선거에 악영향을 미친다는 우려를 의식한 것으로 풀이된다.

26일 민주당 관계자에 따르면 당 내에서는 '선거를 앞두고 불거진 지도부 간 갈등을 빠른 시일 내 해소해야 한다'는 의견에 힘이 실렸고, 두 위원장도 이에 공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윤 위원장과 박 위원장은 이날 오후 동반 참석 예정이었던 서울 집중 지원 유세에 나란히 불참하면서, 일각에서는 전날 충돌 사태가 영향을 미친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윤 위원장은 지난 24일 박 위원장이 86용퇴론을 주장하며 당 쇄신안 발표를 예고한 데 대해 '개인 의견'이라고 일축했다. 이에 박 위원장이 다음날 공개 회의 모두발언에서 용퇴론을 주장하며 항거하자 두 사람은 25일 비공개 회의에서 고성을 주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방선거를 불과 일주일 앞두고 당 지도부 간 불협화음이 표출되자 당 내에서는 이번 갈등이 선거에 악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됐다.

두 위원장도 이같은 우려에 공감했고 조속히 갈등을 매듭지을 것이라는 의견을 타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관계자는 "두 위원장이 비록 갈등을 겪었더라도 같은 대의를 향해 나아가고 있기 때문에, 선거 전에 이렇게 갈 수는 없다고 판단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