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연, 기성·예성·나사렛 3개교단 연합 상징 ‘현판’ 제막
한성연, 기성·예성·나사렛 3개교단 연합 상징 ‘현판’ 제막
  • 최선림 기자
  • 승인 2022.11.22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교동교회·압해중앙교회서 현판식 진행

 

기독교성결(기성)과 예수교성결(예성), 나사렛성결(나성) 등 3개 성결교회의 연합체인 한국성결교회연합회(대표회장 신현파 목사)가 3개 교단의 연합과 일치를 담은 현판을 제작하며 제막식을 가졌다. 제막식은 지난 11월 21일 기성 북교동교회(김주헌 목사)와 예성 압해중앙교회(신현파 목사)에서 각각 진행됐다.

이날 처음 공개된 한성연 현판은 기성과 예성, 나성 3개 교단의 심벌을 종합해 연합과 일치의 의미를 상징적으로 담았다. 이번 한성연 현판은 우선 3개 교단 총회장들이 시무하는 교회에 시범적으로 달고 차후 지교회에서 사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현판식에는 3개 교단 임원과 총무, 총회본부 직원 등 30여 명이 참석해 현판 제막을 축하하고 한성연의 부흥과 발전을 기원했다. 

첫 번째 현판식은 기성 총회장 김주헌 목사가 시무하는 북교동교회에서 진행됐다. 기성 총무 문창국 목사의 사회로 열린 현판식에서 나성 총회감독 윤문기 목사가 기도하고 대표회장 신현파 목사가 축하와 축복의 말씀을 전했다.

신현파 목사는 “지나간 자리에는 언제나 발자취가 남는데 이번 현판식이 한성연의 연합에 좋은 발자취를 남기는 일이 되길 바란다”며 “3개 교단이 하나가 되어 성결복음 전파에 힘을 모으자”고 전했다.

이어 신현파 목사가 시무하는 압해중앙교회로 이동한 한성연 임원들은 예성 총무 이강춘 목사의 사회로 두 번째 현판 제막식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기성 김주헌 총회장은 “형제가 연합하는 일이 선하고 아름답다는 성경 말씀과 같이 한성연 3개 교단이 예수 안에서 하나가 되고, 우리의 연합이 한국교회와 민족의 하나 됨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축복을 전했다.

제막식 후 3개 교단 내빈소개와 기념촬영을 마친 임원들은 압해읍의 한 식당에서 식사를 하며 교제를 나눴다.  한성연은 다음 달 나성 총회장 윤문기 목사가 시무하는 안중나사렛교회에서 세 번째 현판식을 가질 예정이다. 

한편 한성연은 최근 3개 교단이 사용하는 대림절 묵상집을 발간했으며 지난 3월에는 사순절 묵상집도 함께 내놨다. 지난 2월에는 한성연 제1호 레노베이션 교회인 ‘제주희망교회’를 완공했으며 앞으로도 농어촌교회 리모델링 사업과 해외 지교회 건축 등 성결교회의 연합 사업을 계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