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이스트처치 또 여진…도시 기능 마비
크라이스트처치 또 여진…도시 기능 마비
  • 박준형 기자
  • 승인 2011.06.27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지진, 6명 부상

 뉴질랜드 남섬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또 다시 여진이 발생하는 등 도시가 황폐화되고 있다.

27일 뉴질랜드헤럴드에 따르면 이날 새벽 크라이스트처치에서 30여 분간 3차례에 걸친 여진이 잇따랐다.

이날 0시56분께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남동쪽으로 30㎞ 정도 떨어진 곳에서 규모 3.3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어 오전 1시20분께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동쪽으로 10㎞ 정도 떨어진 곳에서 규모 4.4의 지진이 발생했으며, 10분 후 또 다시 규모 3.1의 지진이 잇따랐다.

이날 지진으로 크라이스트처치 도심에서도 진동이 감지됐다.

지난해와 올해 강진으로 수많은 사상자가 발생한 크라이스트처치에서는 지난 13일 규모 6.0의 강진 이후 연일 크고 작은 여진이 잇따르고 있다.

계속된 지진에 도시의 기능은 마비됐고 이로 인해 크라이스트처치는 점차 황폐화되고 있다.

공포와 불안감에 일부 주민들은 도시를 떠났고, 일부 상점과 학교 등은 문을 닫았다. 도심으로 이어지는 주요 도로와 다리 등은 여전히 통행이 차단된 상황이다.

피해 복구 작업도 지연되면서 곳곳에는 무너진 건물 잔해와 갈라진 도로와 주택 등이 그대로 방치돼있다.

남아있는 주민들도 지진 공포로 인해 정상적인 생활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한 주민은 "밤새 진동으로 잠을 이루지 못한다"며 "조금만 진동이 느껴져도 지진이 오는 것 아닌가 하는 불안감에 떨고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주민은 "수많은 상점들이 문을 닫아 장을 보려면 1시간 거리에 있는 마트에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클랜드(뉴질랜드)=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