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광역시청, 「‘2018 여름 달팽이 학교’개설」
울산광역시청, 「‘2018 여름 달팽이 학교’개설」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8.07.30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울산시는 (사)울산장애인부모회(회장 이해경)가 7월 27일(금) 오전 11시 시청 본관 2층 시민홀에서 장애아동 및 부모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여름 달팽이 학교 입학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입학식은 여름 달팽이 학교 참여기관인 ‘이음줄평생교육협동조합’ 참여자들의 우쿠렐레 연주, ‘다름이 모여 예술의 꽃을 피우는 차이’ 팀의 댄스공연 등 식전 공연 및 달팽이 학교 소개, 참가자 선서 등으로 진행된다.

‘2018년 여름 달팽이 학교’는 13개 민간교육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7월 23일부터 8월 31일까지(4주간) 장애학생 180여 명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사업비는 총 1억 5,000만 원으로 울산시가 1억 2,000만 원, 참가 학생 자부담 3,000만 원이다.

울산교육청은 연인원 100여 명의 공익근무요원을 보조 인력으로 지원한다.

학급구성은 학급당 학생기준 3명당 교사 1명 이상 배치된다.

학습내용은 체육, 미술, 놀이, 체험활동, 미디어수업, 사회성 향상 등으로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진행된다.

한편, ‘달팽이 학교’는 방학 동안 가정 내에 방치되기 쉬운 장애 학생들을 대상으로 효율적인 시간활용 및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06년 여름학기부터 개설되어 이번 학기까지 총 26회 5,900여 명의 장애 학생들이 교육을 받았다.

(출처=울산광역시청)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