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하천으로 전남 영광군 앵곡천 선정」
행정안전부,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하천으로 전남 영광군 앵곡천 선정」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8.08.01 0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2018년 안전하고 아름다운 소하천 가꾸기 공모전을 실시하고, 우수 지자체로 선정된 14개 시‧군에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1일 수여한다.

공모전은 콘크리트 제방 등 치수(治水) 위주의 획일적인 소하천* 정비 방식을 탈피하여, 사람과 자연에 조화롭고 역사·문화·경관 등 지역 특색을 살리는 소하천 가꾸기를 장려하기 위하여 2010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 소(小)하천:평균 하폭이 2미터 이상이고 시점에서 종점까지 연장이 500m 이상인 하천

공모전 최종 심사 결과, 전남 영광군 앵곡천이 최우수(1개), 경북 예천군 백전천, 전북 완주군 기당천, 충남 서산시 구진천 등이 우수(3개), 이 밖에도 장려(4개), 입선(6개) 등 총 14개 시‧군이 선정되었다.

공모전에는 모두 36개 시‧군에서 참여하였으며, 전문가 심사위원회의 심사 과정에 따라 사업효과성, 지역특성화, 주민참여도, 조화성 등 총 12개 항목의 서면 및 현장 평가기준에 의해 평가되었다.

최병진 행정안전부 재난경감과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우수사례를 소하천 정비사업 정책에 반영하고 관계기관의 교육 자료로 활용하여 우수 사례의 확산 및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출처=행정안전부)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