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청, 「고성군, 화진포호 생태습지로 탈바꿈」
고성군청, 「고성군, 화진포호 생태습지로 탈바꿈」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8.08.03 0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고성군(군수 이경일)은 동해안 최대석호인 화진포호 생태계 복원사업을 마무리 했다.

생태계 복원사업은 2016년 5월부터 올 7월까지 총 사업비 175억원을 투입하여 거진읍 화포·원당리, 현내면 초도·죽정리 일원에 생태계 복원을 완료했다.

이사업은 고성군이 추진하고 있는 석호 보전 및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생태습지 4개소(191천㎡)와 완충습지 2개소(58천㎡)를 조성하여 호수주변에서 유입되는 농약, 비료와 토사류 등 비점오염원을 저감해 호수내 수생생물의 서식환경을 개선하는 생태사업이다.

이와 함께 고성군에서는 이번 사업을 통해 탐방객들의 편의를 위해 관찰 데크와 전망대, 생태교육장, 탐방로, 주차장 등을 조성했다.

이번에 추진한 생태계 복원사업의 결과로 호수 및 습지 내 각종 초화류 및 나무 등 생물 종 다양성 증진으로 주변 관광지와 함께 사계절 아름다운 휴식공간 제공은 물론 다양한 생태체험 행사의 장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군 관계자는 “화진포호 생태계 복원사업을 비롯해 우리군의 자연자산인 석호와 하천에 대한 원형복원과 지속적인 관리로 청정 고성 이미지 실현에 심혈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고성군청)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