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제주도립예술단 합동공연 쇼케이스 개최해
'제주도', 제주도립예술단 합동공연 쇼케이스 개최해
  • 유민규 기자
  • 승인 2021.05.12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7월 3일 진행되는 제3회 제주도립예술단 합동공연 ‘카르미나 부라나’ 쇼케이스를 오는 27일 오전 11시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쇼케이스는 미리보기 공연과 기자회견 순서로 진행함과 동시에 공연은 약 40분간 진행된다고 밝혔다.

공연에는 도립서귀포합창단과 소프라노 박현주, 바리톤 염경묵이 출연해 ‘오 운명의 여신이여’ 합창을 비롯한 카르미나 부라나의곡목뿐만 아니라 ‘남촌’, ‘나는야 이 거리의 만물박사’와 같은 대중들에게 친숙한 성악곡을 들려준다.

또한 도립무용단은 제주의 현무암과 곶을 소재로 한 창작무용 ‘곶곳’을 통해 수준 높은 기량을 뽐낸다.

공연에는 음악평론가 김준곤 씨가 해설을 맡아 작품들에 대한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공연 후 진행될 기자회견에는 올해 합동공연의 지휘를 맡은 서귀포관악단 이동호 지휘자, 연출을 맡은 서울예술단 예술감독 권호성 연출가와 각 도립예술단 지휘자, 안무자 및 주·조역들이 참여헤 올해 3회째를 맞이한 합동공연에 대한 제작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또한 이번 쇼케이스는 제주특별자치도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실시간 생중계함과 동시에 코로나바이러스 방역 수칙 준수를 위해 현장관람객을 100명으로 제한한다.

현장 관람을 원하는 도민은 제주도립 서귀포예술단 홈페이지를 통해 12일부터 오는 26일 오후 5시까지 예약하면 된다고 밝혔다. 사전 예약은 1인 2매까지 가능하다.

“지난해에 이어서 올해에도 도민들에게 힐링과 감동을 선사하기 위해 단원들을 비롯한 공연에 참여하는 모두가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만큼 이번 합동 공연에 많은 관심과 참가를 바란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