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지속가능한 안전도시 위해 현대제철과 손 맞잡아
당진시 지속가능한 안전도시 위해 현대제철과 손 맞잡아
  • 유민규 기자
  • 승인 2021.05.14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충남

당진시는 ‘횡단보도 LED 교통안전시설’을 관내 10개소에 설치 완료하고 지난 12일 당진공영버스터미널 앞에서 지역민과 함께 교통안전 캠페인을 진행했다.

사업에 소요되는 비용 1억8000만원은 전액 현대제철 임직원들의 기부금으로 ‘매칭그랜트’를 통해 마련됐다.

시는 그동안 교통약자인 어린이, 노인, 청소년 등이 횡단보도 이용 시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것을 염려해 당진경찰서와 긴밀히 협의 후 사고가 잦은 곳,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 횡단보도 LED 교통안전시설을 설치했다.

본 시설은 횡단보도를 가로지르는 ‘활주로형’과 보행자가 대기하는 장소에 설치되는 ‘바닥형’ 두 가지 형태로 보행자에게는 심리적 안정 효과를 운전자에게는 신호 준수에 대한 경각심을 줘 교통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교통과 가회민 교통관리팀장은 "현대제철, 당진경찰서 당진복지재단 등 관계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더 나은 안전기반을 마련하겠다"며 “앞으로 다양한 교통안전 기술을 적용해 시민 누구든생활할 수 있는 ‘안전도시 당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