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여성농업인 영농여건 개선" 생활개선회가 앞장
"옥천군 여성농업인 영농여건 개선" 생활개선회가 앞장
  • 유민규 기자
  • 승인 2021.05.14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충북

옥천군은 마을을 직접 방문하는 여성농업인 영농여건 개선 교육이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교육은 지난 10일 농업기술센터 농산물가공교육장에서 읍면생활개선회장단과 옥천군여성단체협의회를 대상 시작해 14일까지 5일간 옥천읍 대천리 외 7개 마을을 순회하는 일정으로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교육장 사전소독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진행되었다.

영농여건개선교육은 여성농업인들을 대상 여성농업인 육성정책을 소개하고 각종 농작업 편이장비 소개 및 사용법을 실습해보는 내용으로 진행되었다.

여성농업인 육성정책 강사로 나선 양현화 한국생활개선옥천군연합회 부회장은 여성농업인의 직업적 지위 보장을 위해 농업경영체 공동경영주 등록 등 정책들을 소개하며 참석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교육에 참여한 백정숙 옥천읍생활개선회장은 “여성농업인들을 위한 편이장비가 이렇게 다양한지 몰랐다”며 “특히 직접 농사 경험을 살려 장비를 소개해준 김희자 한국생활개선옥천군연합회 총무의 설명으로 쉽게 이해가 됐고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2021년 생활개선회 농업인 안전사고 실천과제인 넘어짐 예방을 위한 실천표어와 세부실천 과제를 읽어보며 농작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여성농업인 역할을 다짐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재창 옥천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교육으로 생활개선회가 여성농업인의 지위 향상과 안전한 농작업 환경개선을 주도해 줄 것을 기대한다”며 격려했다.

또한 “한국생활개선옥천군연합회에서 직접 마을로 찾아가는 여성농업인 영농여건개선교육은 상대적으로 교육 참여가 어려운 여성농업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근 5년간 기술지원과 생활자원팀에서는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실천 시범사업, 농업활동 안전사고 예방 생활화 시범사업, 농촌여성 농부증 예방 농작업 장비 지원사업 등 농업인들의 안전의식 향상과 안전한 영농여건 조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 큰 호응을 얻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