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민팃’, AI상담원 챗봇 도입…이용률 15%
‘SK네트웍스 민팃’, AI상담원 챗봇 도입…이용률 15%
  • 유민규 기자
  • 승인 2021.05.17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네트웍스의 중고폰 매입 브랜드 '민팃'이인공지능 채팅 상담 서비스 챗봇을 도입하였다. 그리고 도입 초기임에도 이용률이 쭉쭉 늘고 있다.

17일 민팃은 지난달말 AI챗봇 상담 서비스를 오픈한 이후 매주 250건 이상의 고객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전체 문의 가운데 약 15%에 해당한다. 회사는 이 수치가 지속적으로 높아져 연말에는 30%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민팃 챗봇 서비스는 민팃ATM 위치 및 이용 과정, 기부방식, 제조사 추가보상 등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느낄 수 있는고객 문의를 딥러닝 모델을 활용해 분석하고 이를 기반으로 시나리오별 안내 프로세스를 구현하였다.

그리고 지도 링크까지 제공해 고객 주변 ATM을 확인하게 해주고 민팃 홈페이지를 통해 휴대폰 시세를보여준다.

민팃 관계자는 "앞선 기술을 중시하는 브랜드 특성에 걸맞은 이번 서비스로 고객 접근 채널 다양화 기반을 확보했다"며 "딥러닝 등 인입되는 데이터를 분석해 대응 시나리오 완성도를 더 높여 고객이 만족하는 수준의 서비스를 만들어 갈 것"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