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범농협 한마음 농촌일손 지원의 날’ 일손돕기 
NH투자증권, ‘범농협 한마음 농촌일손 지원의 날’ 일손돕기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6.1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병운 사장, 이창욱 노조위원장 등 임직원 43명 동참
사진=NH투자증권
사진은 윤병운 NH투자증권 사장이 지난 14일 김포 포도농가에서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 사진=NH투자증권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NH투자증권(사장 윤병운)은 ‘범농협 한마음 농촌일손 지원의 날’을 맞아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농촌봉사활동은 영농철 부족한 농촌 일손을 집중적으로 돕기 위해 이날 하루 농협 차원에서 추진한 ‘범농협 한마음 농촌일손 지원의 날’에 농협 일원으로서 동참하기 위해 진행됐다. 

윤병운 사장과 이창욱 노동조합 위원장 등 임직원 43명이 지난 14일 인천 검단지역 포도농가를 방문해 포도봉지 씌우기 등 부족한 일손을 지원했다.
 
NH투자증권은 범농협그룹으로서 농촌 일손돕기 지원을 위해 매년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 4월 재경1본부의 농촌 봉사를 시작으로 향후 홀세일사업부, OCIO본부 등 임직원들의 ‘함께하는 마을’ 농번기 농촌일손 돕기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작년 한 해에는 총 30회에 걸쳐 ‘함께하는 마을 일손돕기’ 활동을 지원했으며, 임직원 총 998명이 일손돕기 활동에 참여했다. 또한 이날 NH투자증권 임직원들은 포도농가 지원 후 해당 지역에서 생산된 쌀을 구매하기도 했다.

현재 전국 31개 마을과 결연을 맺고 농번기 일손돕기, 농산물 직거래장터 및 기타 마을의 숙원사업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지난 5월 레이디스챔피언십 대회에서 조성된 기금은 축산환경 개선을 위한 방취림 조성에 사용하는 등 농축산업 상생을 위해서도 앞장서고 있다. 
 
NH투자증권 윤병운 사장은 “범농협 한마음 농촌일손 지원의 날 행사를 통해 부족한 농촌일손을 돕게 되어 농협의 일원으로서 보람을 느꼈고, 임직원들의 더 많은 관심과 참여확대를 기대한다”며 “당사는 농협그룹의 일원으로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농 교류와 협력을 통해 도농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