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훈 목사 사랑제일교회, 주변 상인들로부터 손배 피소 예정
전광훈 목사 사랑제일교회, 주변 상인들로부터 손배 피소 예정
  • 크리스챤월드리뷰
  • 승인 2020.11.25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인근 상가 상인회, "집단감염 생계타격..27일 손배소 제출"주장
전광훈 목사
전광훈 목사

전광훈 목사의 사랑제일교회가 교회주변 상인들로부터 손해배상 피소를 당할 처지에 놓였다.

서울 성북구 장위동 장위전통시장 상인회는 25일, 사랑제일교회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 전광훈 목사가 이끄는 사랑제일교회를 상대로 소송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인들은 사랑제일교회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인해 피해를 입게 됐다는 주장이다.

상인들에 따르면, 손해배상청구 소송장은 27일 서울 북부지법에 제출할 예정이며, 같은날 오후 2시 법원앞에서 시민단체 '평화나무'와 함께 기자회견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기자회견에는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과 길희봉 장위전통시장 상인회장,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디딤돌 소속 이종호 변호사도 함께할 예정이다.

이와관련, 평화나무 측도 "뜻있는 개신교인과 시민 참여 속에 약 두달 반에 걸친 지난한 준비과정 끝에 오는 27일 서울북부지법에 소송장을 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두 달 반동안 매출자료를 포함한 피해 입증자료를 다각도로 모았으며 객곽적인 자료와 정황 증거로써 법원이 전광훈과 사랑제일교회의 책임을 명확히 할 수 있도록 많은 근거 자료를 준비했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그간 전광훈과 사랑제일교회는 지역 소상공인과 주민들에게 자신들이 끼친 큰 잘못에 대한 사과 한마디 없이 남탓하기 바빴고, '교회 덕분에 장사 잘 해왔으면서 배은망덕하다'는 태도까지 보였다"고 전 목사와 교회를 비판했다.

그러면서 "오는 27일 소송장을 제출하면 본격적인 소송전이 시작되고, 기나긴 법정 싸움이 이어질 전망"이라며 "이번 손해배상청구 소송은 단순히 얼마의 배상을 받느냐에 앞서, 지역 공동체에 큰 위해를 가하고도 반성의 기미가 없는 전광훈과 교회에 대한 경고와 응징의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교회의 담임인 전광훈 목사는 선거법 위반 등으로 구속 됐다가 한차례 보석으로 풀려난 뒤, 다시 재수감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 신관 201-2호
  • 대표전화 : 02-3673-0123
  • 팩스 : 02-3673-01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권
  • 명칭 : 크리스챤월드리뷰
  • 제호 : 크리스챤월드리뷰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32
  • 등록일 : 2017-11-11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임종권
  • 편집인 : 임종권
  • 크리스챤월드리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크리스챤월드리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